절대음감

아이를 통해 죽음을 그리는 영화, 뽀네뜨

 

 

 

 

죽음이라고 하는 것은 과학이 엄청나게 발전했다고 해도 절대 막을 수 없는
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. 물론 엄청나게 시간이 흘러서 노화를 막고,
그로 인해서 엄청나게 오래 산다고 하더라도 과연 죽음을 막을 수 있을까
그런 생각이 듭니다. 이런 죽음은 참 고고하면서도 안타까운 것이라고
할 수 있는데요. 저는 이번에 이런 죽음에 관한 작품을 소개하려 합니다.

 

 

 

 

죽음이라는 것을 소재로 한 작품은 많지만, 영화 뽀네뜨는 그 중 정말 잘 만든
작품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. 프랑스에서 만들어진 영화 뽀네뜨는
1997년에 개봉한 작품으로, 짧은 러닝타임을 가지고 있습니다.
네 살이라고 하는 아주 어린 아이의 시선에서 보는 죽음을 보여줍니다.

 

 

 

 

네 살 뽀네뜨는 차 사고로 인해서 엄마를 잃게 되고, 그 죽음을 계속해서
받아들이지 못하고 자신을 계속해서 가두게 되는데요. 순수한 마음을 가진
어린 아이의 시선에서 보는 죽음. 그 모습을 보는 관객들은 참 안타깝다고
느끼게 됩니다. 아직 안보신 분들이 계신다면 보시라고 추천드리고 싶네요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Comment +0